Heezy Yang

Illustrator, Photographer, Singer-Songwriter, Writer, Event Organiser/Host, Drag Queen, Founder of Seoul Drag Parade, Forbes Asia 30 Under 30 Artist, Tattoo Lover, Occasional Selfie Lover

Posts

Monday, 26 October 2020

[New Release] Pink Plastic Balloon

 

Photography by 김무냥

Here is the cover image and a lyric video for my new single "Pink Plastic Balloon". The song is available on all the major international & Korean music platforms for streaming and downloading. :)

I heard the rough sketch of this song by my friend Geoff, and I told him I wanted to have it released as my single and also include it in my EP, and here we are now with this single! My buddy Geoffrey Lewis is an awesome singer-songwriter and a good friend of mine. Check out his stuff on SoundCloud, social media, and other platforms on the internet!

Also I'd like to give a shout out to B. A. Wheeler and Union Studios in Seoul too, for recording, mixing, and mastering for this song, fantastically!

Vocals - Hurricane Kimchi (aka Heezy Yang)

Lyrics and Music - Geoffrey Lewis

Guitars - Geoffrey Lewis

Drums - B. A. Wheeler

Mixing and Mastering - B. A. Wheeler

Feel free to follow me on social media for updates on my music, drag, art, events, and more.

Instagram: www.instagram.com/hurricanekimchi

Facebook: www.fb.com/hurricanekimchi


◆◆◆


제 두 번째 싱글 "Pink Plastic Balloon"이 지난 주에 정식 발매가 되었습니다. 국내외 모든 음원 플랫폼에서 들으실 수 있답니다. 함께 작업해준 재능과 실력도 넘치는 뮤지션 친구들 Geoffrey Lewis와 B. A. Wheeler에게 특별히 감사의 말을 전합니다. 제 첫 번째 곡과는 아주 다른 포크 장르의 영어곡입니다. 잔잔하고 부드러운 가운데에 메세지 또한 담겨 있어 저는 너무 좋은데, 여러분들께서도 들어보시고 좋아해주시길 바라요! :)

보컬 - Hurricane Kimchi (aka Heezy Yang)

작사와 작곡 - Geoffrey Lewis

기타들 - Geoffrey Lewis

드럼 - B. A. Wheeler

믹싱과 미스터링 - B. A. Wheeler

소셜미디어에서 저를 팔로우하시면 저의 음악, 드랙, 예술 활동, 공연 등에 대한 최신 소식을 빠르게 접하실 수 있습니다.

Instagram: www.instagram.com/hurricanekimchi

Facebook: www.fb.com/hurricanekimchi

Sunday, 9 August 2020

[보도자료] 싱글 발매와 뮤직비디오 공개 [Press Release] Hurricane Kimchi Releases Single And Music Video

Album Cover Photography by 김무냥/Kim Moonyang


Music Video by Jay Joo(Indieframe)


[보도자료] 드랙퀸 허리케인 김치 싱글 발매와 뮤직비디오 공개


“있잖아, 난 말야”는 허리케인 김치가 발표한 첫 싱글 앨범으로, 동명의 발라드 곡을 담고 있다. 소수자로서 살아가며 소외감과 절망감을 느끼지만, 결국엔 자신의 가치를 깨닫고 자신을 위한 자리를 찾아내고, 만들어내고자 한다는 내용의 곡이다. 허리케인 김치 스스로에게, 그리고 듣는 이들에게 힘과 위로가 되어줄 수 있는 곡이 되길 바라며 쓴 곡이다.


크레딧:

작사 – 허리케인 김치(히지 양)

작곡 – 허리케인 김치(히지 양), 홍진호

편곡 – 허리케인 김치(히지 양), 홍진호, Garrett Belair

믹싱 - Garrett Belair

마스터링 - Garrett Belair


허리케인 김치(히지 양)은 서울 출신의 드랙퀸이자 퀴어 아티스트이다. 싱어송라이팅 외에도 일러스트레이션, 포토그래피, 퍼포먼스 등 다양한 매체를 활용하며, 2018년에는 포브스 아시아(Forbes Asia)가 선정한 영향력있는 30인으로 선정되었다. 한국어와 영어를 모두 이용하여 곡을 쓰며, 발라드부터 락까지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하고 있다.


[Press Release] Drag Queen Hurricane Kimchi Releases Single And Music Video


“Stronger Than You Think” is the title of Hurricane Kimchi’s first single album and also the lead ballad track. This song is about being alienated and feeling hopeless as a minority but then finding your true value and creating a space for yourself. Hurricane Kimchi wrote this song for themselves but also to give strength and comfort to listeners.


Credits:

Lyrics - Hurricane Kimchi (Heezy Yang)

Composition - Hurricane Kimchi (Heezy Yang), Jinho Hong

Arrangement - Hurricane Kimchi (Heezy Yang), Jinho Hong, Garrett Belair

Mixing - Garrett Belair

Mastering - Garrett Belair


Hurricane Kimchi (Heezy Yang) is a drag queen and queer artist from Seoul. In addition to being a singer-songwriter, they do various other activities such as illustration, photography, and performance. In 2018, they were awarded a place on Forbes Asia’s prestigious 30 Under 30. They write lyrics in both Korean and English and make music in a variety of genres, from ballads to rock.


뮤직비디오 스틸 이미지 / Music Video Stills
(사진 제공 강조새 / Photography by Kang Josae)

Sunday, 28 June 2020

Pride Art for a Black Trans Charity

한 장 종이 위에 너와 내가 함께 존재할 수 있음을.
That You And I Could Both Be On The Same Piece Of Paper
제주의 여름날
A Summer Day In Jeju Island

(You may find English translation below.)

프라이드 먼스(Pride Month)와 더불어 Black Lives Matter 무브먼트가 겹쳐지는 시기를 맞이하여, 새로운 두 점의 디지털 작품의 프린트를 판매하여 수익금 전액을 흑인 트랜스젠더를 위한 단체/기관에 기부하고자 합니다.

🏝작품 1: 제주의 여름날
한국의 제주도를 배경으로 인종의 벽을 넘어선 사랑을 하는 트랜스젠더 게이 커플을 그려보았습니다. 친가가 제주에 있고 제주 양씨 성을 가진 제게 제주는 특별한 곳입니다. 제주는 국제적인 관광지라고도 많이 소개되고 있고, 지금은 한류 열풍과 함께 한국이 국제적으로 많은 주목을 받고 있는 시대입니다. 홍보용 단어에 불과한 허울 뿐인 "국제"가 아니라, 정말 다양성과 포용력을 내재한 진정한 "국제"의 의미가 한국 안에 자리잡기를 바라는 마음으로 만든 작품입니다. "제주의 여름날"은 A4사이즈의 금색 메탈릭 페이퍼에 출력됩니다.

🐅작품 2: 한 장 종이 위에 너와 내가 함께 존재할 수 있음을
작호도라고도 불리는 까치, 호랑이, 소나무를 담은 유명한 민화의 한 타입을 재해석하고 변형하여 만든 작품입니다. 좋은 소식을 가져다 주는 까치, 악재를 막아주는 호랑이, 장수를 의미하는 십장생인 소나무에 미국의 블랙 팬더 파티(흑표당)을 상징하는 블랙 팬더를 함께 어우러지게 그렸습니다. 이는 현재 미국에서, 그리고 세계에서 일어나고 있는 흑인 인권 운동에 대한 지지의 표시이자 한국 내에서의, 그리고 퀴어 커뮤니티 안에서의 인종적 다양성과 포용력에 대한 염원을 의미합니다. A4사이즈의 한지에 출력됩니다.

두 작품에 대한 주문은 지금부터 7월 한달에 걸쳐 받고 매주 1회 배송을 실시할 예정입니다. 액자를 제외한 각 작품의 가격은 10,000원이며 포장/배송비는 3500원입니다. 해외 배송의 경우, 현재 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일반 배송보다 5배 가량 비싼 EMS배송만 가능한 국가들도 있고, 아예 배송이 불가능한 국가도 있지만 문의를 주시면 알아보도록 하겠습니다. 작품 판매를 통해 발생한 수익금(수익금이라 함은 종이 구매와 출력에 드는 비용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을 의미합니다)은 전액 흑인 트랜스젠더를 위한 한 기관/단체에 기부할 예정입니다. 현재 국내외 퀴어 지인들의 도움을 받아 제 작품의 취지, 저의 가치관과 믿음, 금전적 지원의 시급함을 고려하여 어디에 기부하게 될지를 결정하는 과정에 있습니다. 기부 후에 어떤 기관/단체를 선정하였고 몇 점의 주문을 받아 최종적으로 얼마를 기부하였는지 내역을 공개할 예정입니다.

업데이트: 오크라 프로젝트에 수익금을 기부하였습니다.
총 15장의 프린트를 판매하여 생긴 수익금 15만원을 오크라 프로젝트에 기부하였습니다. 오크라 프로젝트는 셰프를 고용하여 도움이 필요한 흑인 트랜스젠더분들께 찾아가 건강식을 요리해드리는 프로젝트입니다. 작은 금액이지만 누군가에게는 도움이 되기를, 또 아트를 통해 메세지를 조금이나마 퍼뜨릴 수 있었기를 바라며, 작품을 구매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의 말씀드립니다!

(English Translation)

Being in the time where the importance of both Pride Month and Black Lives Matter movement is highlighted, as a queer artist, I made 2 new illustrations to share messages and support causes. I will be donating all proceeds to an organisation to support black trans lives and their rights. (Find more details below.)

🏝Illustration no.1: A Summer Day In Jeju Island
The piece shows a trans gay couple that is overcoming racial barriers in Korea's province Jeju island. To me, Jeju is a special place as my father's side family and my last name come from there. Jeju is often described and promoted as an "international" tourist spot. Not just Jeju, but also Korea is often put beside the word "international" as K-pop and Korean culture are getting popular all around the world these days. So I created this piece, hoping Korea will findsl and understand the true meaning of "international", and become more accepting and diverse. It will be printed on A4 size gold metalic paper.

🐅Illustration no.2: That You And I Could Both Be On The Same Piece Of Paper
The title above is tge translation of what is written in Korean in this illustration. This is a piece that parodies and recreates a type of Korean traditional folk painting that contains a magpie, a tiger, and a pine tree. The magpie brings good news, the tiger scares away bad luck, and the pine tree means long lives. Black panther being in harmony with them means my support for the Black Lives Matter movement, and my hope for acceptance and diversity in Korea, and in the LGBTQ community. It is printed on A4 size Hanji - Korean traditional paper.

I am accepting orders from now until the end of July, shipping them out once a week. The price of each piece is 10,000won and the frames are not included. The shipping fee is 3,500won per order, within Korea. Due to the COVID-19 pandemic, international shipping situation is a little complicated - some countries are only accepting mails via Express Mail Service which is about 5 times more expensive than normal shipping, and some countries are not accepting mails from Korea at all. However, if you are still interested in purchasing the art, I can inquire the post office and get back to you. All proceeds (excluding the cost of purchasing paper and printing illustrations) will be donated to an organisation that focuses on and supports black trans lives and their right. I have not decided on which one yet, but I am in the process of doing a research and comparing with the help of my LGBTQ friends in and outside of Korea. I will announce which organisation I decided to donate to, and publicly show how many prints I've sold and how much I've donated in total.

UPDATE: Proceeds have been donated.
I sold 15 copies of them and made 150,000KRW. It's not a lot of money but as promised, I've donated it to an organisation that helps black trans people - Okra Project. They hire chefs and provide healthy home cooked meals to black trans people in crisis. I want to thank everyone who supported the cause!

Tuesday, 23 June 2020

앨범 릴리즈 파티 (Album Release Party)

Photo by 김무냥

(Find English translation below.)

허리케인 김치(히지양) 싱글 앨범 릴리즈 파티

안녕하세요! 저의 첫 번째 싱글 앨범의 발매를 앞두고 저의 자작곡들과 커버 공연, 그리고 더불어 멋진 라인업의 드랙쇼를 선보일 자리를 마련해 보았습니다. 본행사 후에는 저의 생일 파티 또한 이어질 예정입니다.

코로나19의 확산 염려와 여러분의 건강에 대한 우려 때문에, 아쉽지만 입장권의 현장 판매는 진행하지 않기로 결정했습니다. 저의 앨범 제작과 뮤직비디오 제작을 위한 펀딩에 참여해 주신 분들 가운데 리워드로 "초대권"을 선택하신 분들과, 앨범 제작 과정과 펀딩 홍보 과정에 직접 도움을 주신 저의 측근 분들께만 초대권을 제공해 드려서 소규모의 인원만을 모셔서 위험부담을 최대한 줄여 행사를 진행하고자 합니다.

초대권 수령자가 아닌 분들 가운데 본 행사에 꼭 자리하고 싶으신 분들과, 펀딩 기간을 놓쳤지만 펀딩에 참여하고 싶으신 분들께서는 이메일(hurricanekimchi@gmail.com)을 통해 연락주시기 바랍니다.

행사 날짜: 7월 3일 금요일

행사 스케쥴:
9:00PM 입장 시작
9:30PM-10:00PM 곡 공개 및 라이브 뮤직 공연
10:30PM-11:00PM 드랙쇼
11:00PM 생일 파티 시작

라인업:
허리케인 김치 (서울드랙퍼레이드)
진호 (1234DAH!)
넬 폭스 (화이트라이즈 벌레스크)
호소 테라 토마 (크래시 랜디드)
선샤인
코코

장소: 해방촌에 위치한 Phillies Basement (녹사평 역)
주소: 용산구 신흥로 31-1

그외 문의 사항이 있으신 분들께서는 아래 이메일로 연락바랍니다.



(English Translation)



Hurricane Kimchi (Heezy Yang) Single Album Release Party

Hello! The release of my first single album is getting closer. I am hosting a party where I will showcase my original songs, cover performances, and a drag show featuring some of Seoul's finest local queens. Also, the event will be followed by my birthday party.

We have decided not to sell tickets at the door, due to the current virus situation, and this is a by-invitation-only event. Those who funded my album & video and chose 'ticket(s)' as the reward, and those who directly helped me in the process of production and promotion will be given invitations privately.

If you are not invited but you would like to attend this event, or if you missed the funding period but if you would like to help fund my music & video project, contact me via Email (hurricanekimchi@gmail.com).

Party Date: Friday, the 3rd of July

Timetable:
9:00PM Doors Open
9:30PM-10:00PM Original Song Showcase & Live Music
10:30PM-11:00PM Drag Show
11:00PM Birthday Party Starts

Lineup:
Hurricane Kimchi (of Seoul Drag Parade)
Jinho (of 1234DAH!)
Nell Fox (of Whitelies Burlesque Revue)
Hoso Terra Toma (Crash Landed Seoul)
Sunshine
Coco

Venue: Phillies Basement in Haebangchon (Nokapyeong Station)
Address: 31-1 Sinheung-ro, Yongsan-gu

For Inquiries: